KANSAI Close-up

일본에서 처음으로, 로봇 예능 프로덕션 설립